DWISE LG CNS '5G 특화망' 2호 사업자 초읽기..................(발췌) > 업계동향 | 디와이즈 
  • admin
  • LOGIN
  • 회원가입
  • 업계동향

    LG CNS '5G 특화망' 2호 사업자 초읽기..................(발췌)

    페이지 정보

    디와이즈 22-01-27 07:11 view316 Comment0

    본문

    LG CNS가 네이버에 이어 5세대(5G) 이동통신 특화망 2호 사업자 자리를 꿰찰 전망이다. LG CNS가 5G 특화망 사업자가 되면 LG전자 등 계열사에 5G 기반 서비스를 적용해 제조 과정 혁신을 이루는 등 융합 서비스를 탄생시킬 수 있다. 여러 수요 기업을 대상으로 직접 특화망 시스템을 구축하는 것도 가능해진다.

    LG CNS는 1분기 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 5G 특화망(이음 5G) 주파수 할당을 신청할 방침이다. 주파수 할당 신청에 앞서 과기정통부 산하 5G 특화망 지원센터와 관련 논의를 진행 중이다. LG CNS는 최근 LG 계열사를 상대로 한 5G 서비스 적용 실증에서 유의미한 결과를 거두고 특화망 도입을 고려하게 된 것으로 알려졌다.

    LG CNS는 앞선 네이버 클라우드 사례와 같이 특화망 주파수 할당과 동시에 기간통신사업자 허가를 받을 공산이 높다. 당장 계열사에 특화망 기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서는 기간통신사업자 지위를 획득해야 한다.

    LG CNS가 기간통신사업자가 되면 5G 특화망과 스마트팩토리 시스템을 결합한 패키지 상품을 내놓을 수 있다. LG CNS는 기존에도 LG유플러스 통신 인프라를 결합해 스마트팩토리 사업 등을 진행해 왔다. LG CNS가 5G 특화망을 활용하게 되면 LG전자가 글로벌 제조실행시스템(MES), LG화학이 에너지 관리 시스템 등을 각각 구축한 것처럼 5G 기반의 다양한 지능화 솔루션이 탄생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LG CNS가 교통·금융·물류 관련 지능화 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만큼 관련 융합 서비스 또한 확대될 수 있다.

    LG CNS가 직접 다른 수요 기업의 특화망을 대리 구축하는 사업 모델을 발전시킬 수도 있다. LG CNS는 LG 유플러스 등과 함께 통신망 설계에 필요한 소프트웨어 시스템 등을 구축한 이력이 있는 만큼 자체 망을 구축할 수 있는 역량을 갖췄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ustom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