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WISE 조달청 나라장터, 해킹에 뚫렸다.......(발췌) > 업계동향 | 디와이즈 
  • admin
  • LOGIN
  • 회원가입
  • 업계동향

    조달청 나라장터, 해킹에 뚫렸다.......(발췌)

    페이지 정보

    관리자 13-12-10 07:03 view3,377 Comment0

    본문

    국가 전자조달시스템인 나라장터가 해킹에 뚫렸다.

    서울중앙지검 첨단범죄수사2부는 나라장터 시스템을 해킹해 낙찰 가격을 조작한 혐의로 프로그램 개발자 윤모씨와 입찰브로커 유모씨 등 4명을 구속 기소하고 건설업자 박모씨 등 17명을 불구속 기소했다고 3일 밝혔다. 해외로 도피한 악성 해킹 프로그램 개발자 김모씨 등 4명을 지명수배 했으며 범행 가담 정도가 가벼운 건설업자 3명은 입건 유예했다.

    이들은 지난 2011~2012년 나라장터와 공사 발주처인 경기·인천·강원 지역의 지방자치단체 사이에 오가는 입찰정보를 해킹, 낙찰하안가를 조작하는 수법으로 35개 건설업체의 공사 77건을 불법 낙찰 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공사 규모는 낙찰가 기준으로 1100억원 상당에 이른다.

    나라장터 시스템이 업그레이드되면 미리 확보한 지자체 재무관의 PC인증서를 이용, 모의투찰에 참여하기도 했다. 검찰은 “이번 범죄는 지자체 공무원과 결탁, 건설사와 담합하는 등 과거의 전형적인 범죄에서 벗어나 나라장터 전산시스템을 해킹해 낙찰가를 조작한 신종 입찰범죄”라고 설명했다. 조달청은 지난 1월부터 예비가격 순번 재배열 방식을 도입, 예가 조직이 불가능하도록 시스템 구조를 변경하는 등 시스템을 개선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ustomer